Sep 24 — Oct 15, 2019

Heejoon Lee

Aa (Architecture & Abstract)

Contact

+82 70 7782 7770

Location

GALLERY SU:

OPENING

9.27(FRI) 6 — 9PM

Sep 24 — Oct 15, 2019

HEEJOON LEE

Aa
(Architecture & Abstract)

Contact

+82 70 7782 7770

Location

GALLERY SU:

(서울시 종로구 팔판길 42)

OPENING

9.27(FRI) 6 — 9PM

GALLERY SU: will present the quarter(1/4) solo show of Heejoon Lee from 24 September to 15 October, 2019, as part of the yearly collaborative group exhibition by four international galleries at 42 Palpan-gil, Jongno-gu, Seoul. The exhibition’s title is an acronym for ‘Architecture & Abstract’, reflecting the work process of the artist where he collects the forms and colors from urban landscape and architecture on the street and reconstructs into abstract painting. Heejoon Lee finds the motifs for his work in proportion, balance, and tone within his surroundings. Through the process of editing the collected motifs, Lee completes abstract imagery on a colored plane mainly composed of geometric lines and forms. In this exhibition, we will feature selected works from the artist’s two recent series ‘A Shape of Taste’ (2018) and ‘Biei’ (2019), which are based on more abstract sources from urban landscape and architecture than his previous works.

갤러리 수는 2019년 9월 24일부터 10월 15일까지 4개국 연합갤러리가 일년에 한 번씩 개최하는 그룹전에서 이희준 작가의 쿼터(1/4) 솔로쇼를 개최한다. 전시의 타이틀 는 ‘Architecture & Abstract (건축 & 추상)’의 약자로, 길을 걸으며 마주하는 도시 풍경과 건축에서 수집한 이미지를 추상화적 회화로 재구성하는 작가의 작업을 함축한다. 이희준은 삶 주변을 둘러싼 풍경 곳곳에서 마주한 비례와 균형, 색채로부터 작업의 모티프를 찾는다. 이렇게 찾아 모은 모티프들을 편집하는 과정을 거쳐 작가는 캔버스 화면 위 기하학적 색면으로 이루어진 추상 회화를 완성한다. 이번 전시는 기존 작업의 기반이 되었던 대상보다 한층 더 추상적인 도시 풍경과 건축을 다룬 작가의 최근 시리즈 ‘A Shape of Taste’ (2018) 6점과 ‘Biei’ (2019) 3점을 소개한다.

Download Press Release

Artworks

Install Views

Artist

Heejoon Lee (이희준)

Born in Seoul in 1988,  Heejoon Lee received the BFA in Painting and Sculpture at Hongik University and the MFA at Glassgow School of Art. He presents a new visuality with the medium of painting based on his experiences with a certain place, time, and culture, and is one of the most promising young artists in today’s art scene. Lee has actively participated in exhibitions including “The Unstable Objects (Seoul Museum of Art, 2019)”; “APMAP (Amore Pacific Museum of Art, O’Sulloc Jeju, 2019); “Phantom City (Sehwa Museum of Art, Seoul, 2019)”; “Geometry, Beyond Simplicity (Museum San, Wonju, 2019)”; “Motif (Hakgojae, Seoul, 2018)”, etc. Lee recently won the First Prize of ‘New Hero’ by Public Art Magazine (Seoul) and he is one of the most promising young artists in today’s art scene. He participated in the residency program at Neoterismoi Toumazou (Nicosia, Cyprus), and his work became part of collection by MMCA Art Bank Korea (Gwacheon).

이희준은 1988년 서울에서 태어나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및 조소과를 졸업하고 영국 글라스고 예술대학에서 순수미술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특정 장소, 시대, 문화에서 얻는 경험을 바탕으로 추상화적 작업을 이어나가며 회화 자체로서 새로운 시각성을 제시하는 그는 동시대 아트씬에서 단연 가장 주목받는 작가들 중 하나이다. 올해 ‘2019 퍼블릭아트 뉴히어로’ 대상을 수상했고, “불안한 사물들 (서울시립미술관 남서울분관, 2019)”; “산책자들 (아트스페이스 휴, 파주, 2019)”; “팬텀시티 (세화미술관, 서울, 2019)”; “기하학 단순함 너머 (뮤지엄 산, 원주, 2019)”; “Motif (학고재 갤러리 서울, 2018)” 외 다수의 전시에 참여하고 있다. 또한 네오트리모이 투마주(니코지아, 키프로스) 레지던시 입주작가로 활동했으며, 국립현대미술관 미술은행(과천)에 그의 작업이 소장되어 있다.